하늘의 비전

< 아그립바 왕이여 그러므로 하늘에서 보이신 것을 내가 거스르지 아니하고 >(행26:19)

하늘에서 보이신 것을 비전이라 합니다. 우리가 주님을 만났다는 것은 이미 비전을 본 것입니다. 그런데 만일 내가 비전을 잃었다면 그것은 내 책임입니다. 비전을 잃은 이유는 영적인 틈이 생겼기 때문입니다. 하나님을 향한 믿음을 생활에서 적용하지 않으면 하나님께서 주신 비전은 아무 의미가 없습니다. 비전에 순종하는 길은 최선을 다해 나를 드리는 것입니다. 자신을 단호하게 다짐시키십시오. 비전을 잊지 말라고..비전을 위해 움직이라고..비전을 되찾으라고..자신을 혹독하게 훈련하십시오. 너무 느슨하게 봐주지 마십시오. 봐주면 봐주는 만큼 더 나를 게을러지게, 더 쳐지게 만들어 갑니다. 불만에 넘어뜨리고 불평에 빠뜨립니다. 그렇게해서 결국 영적인 파산선고에 이르게 합니다.
말씀과 기도의 시간, 예배와 찬양의 시간, 매 시간 매 순간 언제나 한결같은 마음가짐으로 하늘을 위한, 하늘을 향한 그래서 이웃을 향한 거룩한 비전이 현실이 되도록 하십시오. 우리 힘만으로는 비전을 이룰 수 없습니다. 비전이 비전을 이룹니다. 따라서 비전이 이루어 질 때까지 그 비전이 주는 영감을 따라 살아야 합니다. 너무 실리적인 삶을 살려하면 비전에서 멀어집니다. 비전이 이루어지기까지 반드시 기다림의 시간을 필요로 합니다. 그 기다림 가운데 삶에 실질적인 일들이 발생합니다. 이런 문제들이 크게 다가올 때 기다림은 지쳐가고 그렇게 비전은 희미해집니다. 하지만 뒤로 미루어지는 듯 지치게 하는 일들이 발생하는 것은 하나님을 향한 우리의 충성심을 시험하는 것일 수 있습니다.
하나님께서 보내시는 돌풍을 만나십시오. 돌풍을 보내 달라 바라십시오. 그 돌풍 속에서 들려오는 세미한 음성이 여러분의 영혼을 깨울 것입니다. 하나님은 오늘도 나를 깨우시는 돌풍으로 나를 비전의 자리로 돌려놓으실 것입니다. 혹여 이미 돌풍을 만나셨거든 말씀 안에서 가만히 기다리십시오. 기도의 자리에서 침묵하십시오. 마음속 욕구의 소리에 속지마시고, 마음속 성령의 음성을 들으십시오.
다시 한 번 새롭게 성령이 심으시는 비전의 씨앗, 비전의 빛 가운데로 옮겨지는 용기 있는 발걸음을 시작하십시오. 바로 오늘이 오늘이라 일컫는 이 날이 그 비전의 결실의 날이 될 것입니다. 주님 앞으로 돌이킨 그 순간 우리의 염려는 더 이상 내 것이 아닙니다. 주의 손을 의지하십시오. 주의 말씀을 따라 순종하십시오. 그 길만이 남은 생을 뜻있고 보람차게 할 것입니다.

최순철 - 03/19/17